NEWS
Home > 게시판 > NEWS
연세대학교 발전기금과 관련된 소식을 한 자리에 모았습니다.
다양한 소식과 정보를 접하세요
[의료원 소식] 강남세브란스 1% 나눔기금으로 척추후만증 하지마비 몽골 소년 수술 지원 2017.12.06

강남세브란스 1% 나눔기금으로 척추후만증 하지마비 몽골 소년 수술 지원

척추질환으로 하지마비가 온 몽골 어린이가 강남세브란스병원의 도움으로 다시 걸을 수 있게 됐다.


강남세브란스병원은 최근 척추후만증으로 인해 근력 약화와 마비가 진행되고 있던 몽골의 발진냠(12)군을 초청해 수술과 재활치료를 지원했다. 덕분에 다시 발을 움직일 수 있게 된 발진냠군은 지난 12일 몽골로 돌아갈 수 있었다.

발진냠은 선천적인 척추 후만증이 있었다. 성장기에 접어들며 그 정도가 심해졌고, 지난해부터는 급격히 근력이 약해지고 마비가 진행됐다. 마비가 심각한 수준인데다가 등을 열어야 하는 큰 수술이 필요했기에 몽골 현지에서는 집도할 수 없었다. 조부모와 함께 우리 돈 13만 원 정도의 연금으로 근근이 생활하는 어려운 가정형편도 문제였다.

다행히 최원규 선교사(전 몽골 연세친선병원장)가 발진냠의 소식을 듣게 됐고, 즉시 강남세브란스병원에 도움을 요청했다. 병원은 흔쾌히 ‘1% 나눔 기금’으로 1,900만 원 상당의 치료지원을 결정했다.

발진냠은 지난달 10일 입국해 강남세브란스병원에 입원했다. 당시 발진냠은 하체를 움직이지 못해 할아버지 품에 안겨 와야 할 정도였다. 주치의인 의대 김경현 교수(강남 신경외과)는 “흉추 1번부터 5번까지가 발달하지 못해 척추가 당겨지면서 마비가 왔다”며 1년 전까지는 걸을 수 있었다고 하나 입원 당시에는 강직과 마비가 심해져 다리를 전혀 움직이지 못하는 상태였다”고 설명했다.

김 교수는 문제가 된 흉추 1~5번을 전부 제거하고 흉추 6~8번, 경추 5~8번에 나사를 삽입했다. 나사못 고정술 및 후방 절골술은 수술 중 마비 진행 상태에 대한 관찰이 필수적이나 마비상태가 워낙 심각했기 때문에 관찰도 불가능했다. 손상 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수술을 진행해야 했기에 의료진들은 매우 주의를 기울여야 했다. 이런 어려움에도 수술은 성공적으로 끝났고 다음날부터 발진냠은 다리를 움직일 수 있게 됐다. 강직이 아직 남아 있으나 지지대를 잡고 걸을 수 있는 상태까지 발전했다.

김경현 교수는 “전혀 걷지 못하던 왜소한 아이가 걷는 모습을 보고 감사했다”면서 “앞으로 재활과 관리가 중요한 만큼 더 열심히 운동해 꿈을 이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발진냠은 “이제 스스로 걸을 수 있다는 생각을 하니 매우 좋다”며 연신 “좋아요”라고 한국말로 말했다. 늘 걱정과 불안으로 어둡던 얼굴은 이제는 웃음으로 환해졌고, “제복이 멋있는 경찰이 되고 싶다”며 자신의 꿈을 말하기도 했다.
목록
[국제캠퍼스 소식] 반기문 글로벌사회공헌원 명예원장이 말하는 ‘유엔과 21세기 리더십’
[신촌캠퍼스 소식] 연세대-루트로닉, 공동연구실 운영